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
정보마당

정보마당 KR소식 보도·해명자료

보도·해명자료(상세) KR소식 정보마당 메인페이지



보도·해명자료

한국철도시설공단의 보도자료입니다.

  • 작성자관리자
  • 조회수1955

제목[보도] 철도공단, 영·호남 철도동맥 진주~광양 복선화 구간 7월 14일 개통!

철도공단, 영·호남 철도동맥 진주~광양 복선화 구간 7월 14일 개통!

- 영·호남 교류 활성화 및 지역 균형발전 기대... 15일 하동역에서 개통식 개최 -

□ 한국철도시설공단(이사장 강영일)은 영?호남 간 교류를 촉진하고 남해안축 철도망을 확충하기 위한 진주~광양 복선화 사업(51.5km)을 완벽하게 마무리하고 7월 14일(목) 개통한다고 밝혔다.

    ※ 개통행사는 7월 15일 15시 하동역 광장에서 개최되며,
      정부 및 지자체 인사, 국회의원, 지역주민 등 약 400여명 참석 예정

○ 공단은 지난 2010년 12월 삼랑진~마산, 2012년 12월 마산~진주 구간을 개통하였으며, 오는 14일 진주~광양 구간까지 개통함으로써 삼랑진에서 순천에 이르는 경전선 158km 전 구간을 복선화하였다.

□ 이번 복선화 사업을 통해 경전선은 경남 진주에서 전남 광양까지 4개의 시?군(진주, 사천, 하동, 광양)을 통과하고 섬진강을 횡단하며 영?호남을 연결하게 된다.

○ 노선이 개통되면 당초 73분이 소요되던 진주~광양 구간을 31분 단축된 42분 만에 이동할 수 있게 되며, 이로써 지역 간 교류와 지역 균형발전이 더욱 촉진될 것으로 기대된다.

○ 아울러, 남해안권 철도망(삼랑진~순천) 복선화가 완료됨에 따라 선로용량이 증대되고 철도수송의 효율성이 크게 높아질 전망이다.

    ※ 선로용량 (편도 기준) : 개통 전 36회/일 → 개통 후 157회/일

□ 강영일 이사장은 “진주~광양 복선화 사업은 공사가 시작된 지난 2006년 이래 약 10년 동안 단 한 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은 무재해 철도건설사업으로 기록될 것”이라며, “경전선에 이어 앞으로도 국민편의 중심 철도망 구축에 더욱 매진하여 더 빠르고, 더 안전하고, 더 편리한 Rail Network를 실현하겠다”고 말했다.
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

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.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.

· 평가
평가하기
등록하기

담당자 · 담당자 : 양성순 · 담당부서 : 언론홍보 · 문의전화 : 042-607-3086

담당자 · 담당자 : 송동찬 · 담당부서 : 언론홍보 · 문의전화 : 042-607-3084

TOP